벌금 2

아마존, EU서 1조원 벌금.."GDPR 적용 후 최대"

1조 ㅎㄷㄷ 아마존, EU서 1조원 벌금.."GDPR 적용 후 최대" (지디넷코리아=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유럽연합(EU)에서 1조원을 웃도는 거액의 벌금을 부과받은 사실이 공개됐다. 아마존은 일반개인정보보호법(GDPR) 위반 news.v.daum.net 개인정보 처리 규정 위반 혐의..아마존 "항소하겠다" (지디넷코리아=김익현 미디어연구소장)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유럽연합(EU)에서 1조원을 웃도는 거액의 벌금을 부과받은 사실이 공개됐다. 아마존은 일반개인정보보호법(GDPR) 위반 혐의로 룩셈부르크 국가CNPD)로부터 7억4천600만 유로(약 1조200억원) 벌금을 부과받았다고 블룸버그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GDPR 위반 혐의로 부과된 벌금 중 ..

News 2021.08.02

계곡에 몸 전체 담그면 '과태료 20만원'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07-06-22 14:59 | 최종수정 2007-06-22 15:07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무더운 여름에 시원한 계곡을 찾아 물속에 몸을 `풍덩' 담궜다가는 20만원이 순식간에 날아가 버릴 수 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22일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18개 국립공원의 61개 계곡에서 손, 발을 담그는 행위는 허용하지만 몸 전체를 담그는 행위는 단속대상"이라는 내용의 공지를 발표했다. 계곡에 몸 전체를 담그는 행위는 목욕, 수영행위로 간주되기 때문에 적발시 자연공원법에 따라 2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첫 적발시점으로부터 1년 이내에 2차 적발시 40만원, 3차 적발시 60만원의 과태료를 내야한다. 관리공단측은 계곡에 몸을 담근 피서객 적발시 즉시 과태료를 부과하기 보다..

News 2007.06.22
728x90